• 대표전화 1588-4511
  • 상담시간 평일 09:00 - 18:00

HOME  >    >  
암진단 환우 및 가족 여러분, 암보험금 제대로 다 받으셨나요 ?
전이암도 암진단 보험금을 받을 수 있다.



현재 보험회사는 전이암의 경우 "C77~C80 (불명확한, 이차성 및 상세불명 부위의 악성신생물(암)의 경우 일차성 악성신생물(암)이 확인되는 경우에는 원발부(최초 발생한 부위)를 기준으로 분류합니다."라는 약관규정(원발암 기준 분류특약)을 근거로 보험금을 지급을 하지 않고 있으나 보험계약 체결 시 이를 설명하지 않았다면 설명의무위반을 근거로 보험금을 지급받을 수 있습니다.

나아가 보험모집인의 3대 기본 지키기는 (1)보험약관 교부 및 상품설명서의 내용 설명 (2)청약서 자필서명 (3)청약서 부본 전달로 현재 대다수의 상품설명서에는 원발암 기준 분류특약이 기재되어 있지 않아 이를 이유로 구상도 할 수 없습니다.



암진단 환우 및 가족 여러분, 암보험금 제대로 다 받으셨나요 ?

▩ 갑상선암과 림프절전이암 모두 진단받으신 분들의 경우
▩ 유사암, 특정소액암 진단이후 일반암이나 고액암 발병한 경우
▩ 일반암 진단 이후 고액암이 발병한 경우

보험회사에서 원발암 보험금만 받고 전이암에 대하여 지급받지 않았다면 지금 바로 연락주세요





작성일   2019-08-30 오후 12:13:14 조회   107
파일1   파일2  

  • 검색
번호 파일 제목 작성일 조회
   암진단 환우 및 가족 여러분, 암보험금 제대로 다 받으셨나요 ? 19-08-30 108
880    하수관 누수 싱크홀 사고, 건물주와 지자체에 60%의 책임있다 19-08-30 95
879    틀니는 도급 성격 치료행위로 틀니가 맞지 않았다면 의사가 물어내야한다 19-08-30 95
878    30년 화재진압하다 뇌질환 소방관, 공무상 재해에 해당한다 19-08-30 93
877    코 성형 부작용 母女에 설명 없이 재수술을 시행했다면 의사에게 60%의 책임이 인정된다 19-08-30 97
876    야간 자전거 타다 방공호 추락해 다쳤다면 국가에 60%책임있다 19-08-30 93
875    낳자마자 숨진 아기, 출산전 이상 발견 못한 의료진에 절반의 책임이 있다 19-08-30 94
874    관광객이 많은 하천에 수영금지 푯말을 세워둔 것만으로는 익사 사고에 대한 책임을 면할 수 없다 19-08-30 35
873    수면무호흡증으로 코골이 수술 전력 환자가 수면내시경검사로 저산소성 뇌손상을 입었다면 의사에게 50%의 책임이 있다 19-08-30 36
872    약사 실수로 뒤바뀐 약 먹고 병세가 악화, 환자도 본인 이름 제대로 확인하지 않은 과실이 있다 19-08-30 38
871    중금속 수돗물 공급, 서울시가 주민에 위자료 줘야한다 19-08-30 23
870    약국서 파는 종합감기약 먹고 부작용이 생겨 병원을 찾은 환자에게 적절한 처치를 하지 않아 실명을 했다면 병원에 책임이 있다 19-08-29 25
869    세월호 국민 서명부 靑 전달 막은 국가, 유가족에 위자료 지급하라 19-08-29 23
868    고령 암환자 병실서 넘어져 ‘뇌진탕 사망’했다면 외상없다고 병원 안 보낸 요양원도 책임있다 19-08-29 24
867    자격증 위조해 공무원으로 일하다 임용취소 됐더라도 국가는 '퇴직급여 상당액' 부당이득으로 돌려줘야한다 19-08-29 24
866    필러 시술받다 실명, 의사, 배상해야한다 19-08-29 24
865    본인여부 제대로 확인 않고 주민증 재발급, 이를 이용해 신용카드를 부정발급 받아 썼다면 구청이 대신 갚아야 한다 19-08-29 25
864    사무장병원운영 간호조무사, 주사기 재사용 집단감염은 공동 운영한 의사도 환자에 대해 손해배상 책임이 있다 19-08-28 26
863    평택 미군부대 헬기소음, 주민에 국가가 배상해야 한다 19-08-28 25
862    낙태수술하다 임신부 사망 산부인과 의사에 집행유예를 선고 19-08-28 23